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5.3℃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4.8℃
  • 맑음광주 4.6℃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4.7℃
  • 맑음제주 8.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5.6℃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PeopleㆍCompany

굴비 매출 상승 부활에 고무된 현대백화점..비결은?

굴비 세트 매출 12.7%↑..“보관 패키지 개선·가공방법 다양화 주효”
진공 포장 굴비 소진율 75% ..고추장·명인명촌 굴비 세트도 인기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현대백화점이 지난 2017년 이후 3년 만에 명절 굴비 선물세트 매출이 살아나자 한껏 고무된 모습이다. 고객 편의를 위해 보관 패키지와 가공 방법을 개선시킨 상품을 확대하자, 판매량이 예년에 비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2020년 설 선물세트’ 판매기간(2019년 12월 16일 ~ 2020년 1월 18일) 굴비 매출 신장률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2.7% 늘어났다. 

한우와 함께 명절 대표 선물 중 하나인 굴비의 매출은 수년간 정체돼 있었다. 실제 지난 2017년 설 현대백화점 굴비 선물세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 줄었고, 2018년 설과 2019년 설에는 전년에 비해 비슷한 수준이었다. 

하지만 올 설에는 이런 판매 흐름이 바뀌고 있다. 실제 설 선물세트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2% 늘어났는데, 굴비는 이보다 4배 가량 높은 12.7%의 신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한우(10.5%), 청과(9.1%) 등 다른 선물세트보다 높은 신장률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이에 대해 현대백화점은 굴비 선호도가 예년에 비해 높아지자 보관이 쉽도록 패키지를 개선하고, 먹기 편하게 가공 방법을 다양화해 상품 라인업을 확대한 게 주효한 것으로 보고 있다. 

먼저, 올해 설에 굴비 보관이 간편하도록 패키지를 개선한 ‘진공 포장 굴비’ 물량을 지난해 설보다 세 배 가량 늘렸다.

20cm 크기의 참굴비를 한 마리씩 낱개로 진공 포장한 ‘컴팩트 영광 참굴비 세트’(20만원·10마리)와 굴비 내장을 제거해 한 마리씩 개별로 진공 포장한 ‘영광 바로 굴비 세트’(20만원·10마리)가 대표적이다. 

보통 굴비 선물세트가 5~10마리씩 ‘끈’으로 묶어 포장하다보니 보관을 위해 굴비를 다시 비닐 포장해 냉동실에 넣어야 했는데, 이런 불편을 없앤 것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이번 설에 총 4000개의 진공 포장 굴비 선물세트를 준비했는데, 한 달새 3,100개가 판매되며 75%가 넘는 소진율을 기록하고 있다”며 “이 같은 소진율은 일반 포장 굴비 선물세트보다 두 배 가량 높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고객들이 조리하기 쉽게 가공 방법에 변화를 준 굴비 선물세트도 인기몰이 중이다. 조리 과정에서 나는 냄새를 줄이기 위해 살만 발라 굴비 채를 만들거나, 잘게 썬 굴비 채를 고추장에 버무려 풍미를 더한 제품을 확대한 게 주효한 것. 

별도의 조리 없이 먹을 수 있는 ‘고추장 굴비 세트’(15만원·고추장 굴비 700g)와 ‘매실 고추장 굴비 세트’(18만원·고추장 굴비 700g), 고추장 굴비(500g)와 굴비살(200g), 마른 굴비(3마리)로 구성된 ‘굴비 명가 세트’(18만원) 등이 대표 상품으로, 이들 선물세트 판매량은 지난해 설보다 두 배 가량 는 것으로 전해진다. 

여기에 쌀과 천일염, 정제수를 넣어 자연 발효시킨 ‘누룩장’에 조기를 10시간 정도 담갔다가 70여 시간 건조 과정을 거쳐 만든 ‘명인명촌 누룩 굴비 세트’(20만원·누굴 굴비 10마리)와 햇볕에 말리고 가마솥에 끓여 제조한 자염, 천일염을 대나무통에 넣어 구워낸 죽염 등으로 밑간한 ‘특화 소금 굴비 세트’(25만원) 등 이색 굴비 선물세트 판매도 호조세라는 것.  

200세트 한정해 판매하는 ‘명인명촌 누룩 굴비 세트’의 경우 지난해 추석에 이어 올 설에도 완판이 예상되며, ‘특화 소비 굴비 세트’도 지난해보다 두 배 이상 판매될 것으로 현대백화점은 보고 있다. 

윤상경 현대백화점 신선식품팀장은 “명절 선물세트 트렌드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진행한 것이 고객들이 굴비를 다시 찾는 계기가 된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고객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는 다양한 MD 실험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삼성전자 이사회 독립성 강화...의장에 처음으로 사외이사 선임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삼성전자가 이사회의 독립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처음으로 사외이사를 이사회 의장으로 선임했다. 삼성전자는 21일 이사회를 열고 신임 이사회 의장에 박재완 사외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또 사내이사 후보에 한종희 사장(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과 최윤호 사장(경영지원실장)을 추천하기로 결의했다. □ 이사회 의장에 사외이사인 박재완 이사 선임…이사회 독립성 제고 삼성전자는 신임 이사회 의장에 사외이사인 박재완 이사를 선임했다. 사외이사가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에 선임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전자는 2018년 3월 이사회 의장과 대표이사를 분리한 데 이어 이번에 사외이사를 이사회 의장으로 선임하면서, 이사회의 독립성과 경영 투명성을 높이고 이사회 중심의 책임경영에 더욱 박차를 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박재완 이사회 의장은 삼성전자 이사회의 대표로 이사회에 상정할 안건을 결정하고 이사회를 소집해 회의를 진행하게 된다. 또한 이사들 사이에서 조정자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2016년 3월부터 사외이사로 활동해 온 박 의장은 최선임 이사로서 회사와 이사회에 대한 이해도가 높으며, 기획재정부 장관을 역임하는 등 행정가로서의 경험 또한 풍부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