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6 (화)

  • 흐림동두천 21.2℃
  • 구름많음강릉 25.0℃
  • 구름많음서울 22.9℃
  • 구름조금대전 23.8℃
  • 구름조금대구 25.6℃
  • 흐림울산 22.4℃
  • 구름조금광주 23.1℃
  • 연무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22.5℃
  • 흐림제주 19.1℃
  • 흐림강화 17.0℃
  • 맑음보은 24.2℃
  • 구름조금금산 23.9℃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4.7℃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삼성-현대 총수 회동에 천안·아산 부동산 시장 ‘들썩’

삼성디스플레이 13조 투자에 이어 재계 1,2위 수장 회동에 기대감 상승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에 대규모 투자 계획이 발표된데 이어 삼성SDI 천안사업장에서 삼성-현대 총수가 회동하자 천안과 아산 부동산 시장이 반색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지난 13일 차세대 전기차용 배터리를 연구개발·생산하는 삼성SDI 천안사업장에서 업무협력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10월 삼성디스플레이가 2025년까지 아산사업장에 13조1000억원의 투자 계획을 발표한 이후 이번에 또 재계 1,2위 수장이 천안에서 만나면서 지역 부동산 시장의 기대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이러한 기대감 상승으로 천안의 아파트 미분양 물량이 지난해 8월 1538여 가구에서 올 3월에는 306가구로 크게 줄었다고 시장은 분석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인근의 아산 탕정지구에서 지난해 2월 분양한 ‘지웰시티 푸르지오1차’는 전매제한 1년이 풀리자 5000만원의 웃돈이 붙어 나오고 있다.

아산탕정지구에 대한 건설·시행사의 관심도 커지고 있다. 아산탕정지구 공동주택 용지 추첨에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올해 모집한 필지 가운데 지원 업체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LH가 지난 12일 진행한 아산탕정지구 2-A12블록과 2-A13블록 추첨에 251개 업체가 지원, 수도권 필지보다 경쟁률이 높게 나타났다. 

특히 후분양 방식을 적용하는 공동주택 필지인데도 경쟁률이 높아 대규모 투자계획을 밝힌 ‘삼성디스플레이 효과’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금성백조주택이 내년 아산탕정 2-A3 블록지구에 분양 예정인 필지도 무려 13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당첨된 곳이다.



그동안 중단됐다가 삼성디스플레이 투자계획 발표이후 재개된 개발사업도 있다. 

도시개발사업 배방월천지구는 충남 첫 행복주택 착공이 이뤄지면서 상업용지들도 인허가가 활기를 띄고 있다. 아산 탕정2지구는 지난해 12월 도시개발 법령을 근거로 재추진되면서 LH가 향후 1만3000여 가구의 아파트를 공급할 계획이다.

천안·아산 부동산 중개업소들은 “재계 1,2위 총수 회동이후 구체적인 협력방안이 발표되지 않았지만 부동산 투자자들의 기대감이 큰 건 분명하다”며 “현대자동차 아산공장도 있기 때문에 삼성과 현대가 전기자동차 배터리 협약을 맺는다면 대형 호재가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아산시도 최근 탕정지구 등 삼성디스플레이 주변에서 추진되는 11개 도시개발사업 시행자와 양해각서를 맺고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및 인구 50만을 대비한 도시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이 제품 생산을 시작한 2004년 기준 15만이었던 아산시 인구는 올 4월 33만2347명으로 두 배 이상 늘었다. 특히 1인 가구수는 2015년 4만4670에서 올해 5만3100가구로 5년 사이에 19% 증가한 것으로 타나났다.  

삼성디스플레이 인근 부동산 중개업소 관계자는 “아산 일반산업단지에 삼성 협력업체까지 입주하면 1~2인 가구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라며 “풍부한 임대수요를 겨냥한 수익형 부동산에 투자자들이 몰릴 것”으로 내다봤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