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7.6℃
  • 맑음강릉 19.6℃
  • 맑음서울 15.6℃
  • 맑음대전 17.9℃
  • 맑음대구 19.0℃
  • 구름조금울산 18.5℃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7.8℃
  • 맑음고창 15.5℃
  • 맑음제주 15.6℃
  • 맑음강화 12.5℃
  • 맑음보은 16.9℃
  • 맑음금산 16.8℃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19.9℃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100MB 파일 전송 가능한 통신3사 채팅플러스, 가입자 확대

앱 설치 없이 100명 대화방·대용량 파일전송·선물하기·송금 가능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KT, SK텔레콤, LG유플러스 등 통신 3사가 제공하는 메시징 서비스 ‘채팅+(채팅플러스)’ 가입자가 2천만명을 돌파했다.


채팅플러스는 기존 문자메시지 서비스가 진화한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로 스마트폰에 앱 형태로 기본 탑재되어 있다. 고객들은 채팅플러스를 통해 ▲최대 100명 그룹대화 ▲최대 100MB 대용량 파일전송 ▲선물하기 ▲송금하기 ▲읽음확인 등의 기능을 별도 소프트웨어 추가 설치 없이 이용할 수 있다.

특히, 5MB 이하 파일(사진, 동영상 등) 및 메시지 전송은 별도의 데이터 차감없이 이용 가능해 타 메신저 서비스 대비 장점으로 손꼽힌다. 스마트폰 촬영 사진 용량이 약 3MB(JPG파일 : 해상도 4,032*1,908 기준) 내외임을 고려하면 일반적인 사진 수·발신은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실제로 채팅플러스 가입자의 이용현황을 살펴보면, 이용 건수의 약 98%가 5MB 이하인 것으로 나타나 채팅플러스를 사용하는 대부분의 고객들이 데이터 부담 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채팅플러스는 지난 해 8월 통신 3사간 연동 서비스를 시작으로 이용이 증가해 6개월만에 가입자 2천만명을 달성했다. 특히 월간 순이용자는 가입자의 약 85%로 대다수 이용자가 가입 후 꾸준히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채팅플러스는 통신 서비스 기반으로 운영되어 기존 메신저 서비스 대비 안정적인 품질을 자랑한다.

한편, 3월 기준 채팅플러스를 지원하는 스마트폰은 36종에 달하며, 최근 출시한 ‘갤럭시S20 시리즈’를 포함,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신규 스마트폰에 지속 탑재될 예정이다.

앞으로도 통신 3사는 채팅플러스 내에 다양한 신규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며, 기존의 B2C 영역뿐 아니라 B2B 영역에서도 기업 고객 대상 메시징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내놓을 계획이다.

KT 5G/GiGA사업본부장 이성환 상무는 “KT는 송금하기, 선물하기, 챗봇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힘써왔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서비스 개선을 통해 채팅플러스가 고객들에게 유용한 서비스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K텔레콤 이상구 메시징사업본부장은 “연내 채팅플러스의 기업형 서비스인 ‘Biz RCS’와 ‘챗봇’을 출시하는 등 다양한 신규 서비스를 통해 고객 편의를 지속 향상 시켜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Consumer사업그룹 최창국 상무는 “기존 문자메시지에서 제공되지 않은 기능뿐 아니라 데이터 비용 걱정 없이 이용할 수 있게 되어 고객 이용 편의가 향상되었다”라며, “향후에도 통신3사와 협력하여 기본 기능 외 다양한 서비스 기능을 탑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중견련 강호갑 회장 화훼농가 돕기 동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강호갑 한국중견기업연합회(이하 중견련) 회장은 졸업식, 입학식 등 행사와 모임이 대부분 취소되면서 매출이 크게 감소한 화훼농가 지원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한다고 31일 밝혔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 2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화훼농가 지원 릴레이 캠페인을 시작했다. 필요에 따라 꽃을 구입하고, 다음 주자를 호명하는 방식이다. 이달 19일에는 정구용 한국상장회사협의회 회장이 강호갑 회장을 지목했다. 글로벌 자동차 핵심부품 전문기업 인지컨트롤스를 이끄는 정 회장은 2013년부터 중견련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중견련은 사무국 회의실마다 꽃을 구매해 비치하고, 대내외 행사 및 경조사 시에도 화훼 소비 촉진에 지속적으로 힘을 보탤 계획이라고 밝혔다. 릴레이에 참여한 강호갑 회장은 “지구촌 경제와 사회를 마비시키고 있는 팬데믹의 공포에 맞설 무기는 희망을 붙들고 서로를 지켜내려는 연대와 협력”이라면서, “화훼농가는 물론 코로나19의 피해를 힘겹게 버텨내고 있는 국민의 소중한 일상이 하루 빨리 회복되기를 간절히 바란다”라고 밝혔다. 강 회장은 다음 주자로 구자관 삼구아이앤씨 책임대표사원, 김해련 태경그룹 회장, 최병오 패션그룹형지